로고

[대구시] 대구아트웨이, 청년키움프로젝트 차오 작가 개인전 개최

최희정기자 | 기사입력 2024/06/07 [07:37]

[대구시] 대구아트웨이, 청년키움프로젝트 차오 작가 개인전 개최

최희정기자 | 입력 : 2024/06/07 [07:37]

▲ 심지 않은 씨앗 (printing on chiffon fabric, 160x61cm, 2024)     

 

(재)대구문화예술진흥원(원장 김정길)에서 운영하는 대구아트웨이는 ‘청년키움프로젝트’세 번째 릴레이 개인전을 6월 10일(월)부터 7월 20일(토)까지 스페이스1에서 진행한다. 

 

대구아트웨이 ‘청년키움프로젝트’는 개인전 경험이 없는 지역의 청년 예술가에게 생애 최초 개인전 개최 기회를 제공하고, 전문가 매칭을 통해 평론 글을 지원하는 전시이다.

 

지난 1월 공모를 통해 총 6명의 작가가 선정되었고, 순차적으로 6주간 개인전을 가지며, 이번에는 세 번째로 차오 작가(b.1993)가 참여한다. 

 

차오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인간이 겪는 아픔과 그로 인한 내면적 성찰을 주제로 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작가는 유년 시절의 기억을 통해 내면을 발견하고, 흩어진 자아를 찾아가는 과정을 영상과 드로잉 작업으로 표현했다. 

 

작가의 대표작품 ‘심지 않은 씨앗’은 어린 시절 겪었던 상처로부터 벗어나는 과정을 상징적으로 담은 작품이다. 이 작업은 타인이 심어준 상처가 마치 내면에 심은 씨앗처럼 우리의 삶에 영향을 주는 모습을 표현하고자 했다. 단순히 상처와 아픔에 대한 이야기가 아니라, 그 상처를 통해 자신의 내면을 발견하고, 자아를 찾아가는 과정을 겪으며 혼란과 아픔을 이겨내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차오 작가는 “작품을 통해 자신의 내면과 상호작용하며, 내면의 아픔과 강인함을 발견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또한, 상처를 이겨내고 자아를 발견하는 과정을 겪는 사람들에게 위로와 공감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