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시] 야간관광 1등 도시 부산, 「별바다부산 캔들라이트 콘서트」 개최

최희정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14:56]

[부산시] 야간관광 1등 도시 부산, 「별바다부산 캔들라이트 콘서트」 개최

최희정기자 | 입력 : 2024/06/04 [14:56]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한국관광공사(사장직무대행 서영충), 부산관광공사(사장 이정실), 야간관광 특화도시 협의체와 함께 오는 7일 오후 8시 용두산공원 종각 옆 야외무대에서 「별바다부산 캔들라이트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를 시작으로 올해 두 번째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특별한 장소에서 수많은 촛불을 밝히며 공연을 진행하는 캔들라이트 공연 전문 기업 ‘Fever’사의 독창적(오리지널) 공연이다.

 

공연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로 선정된 10개*의 야간관광 특화도시를 순회하며 차례로 개최된다. *부산, 대전, 인천, 강릉, 공주, 상주, 여수, 전주, 진주, 통영

 

<Fever 캔들라이트 콘서트>

Fever사는 스페인 캔들라이트 공연 전문 기업으로 전통적인 클래식 공연장을 벗어나 성당, 유람선, 소극장 등 도심 속 역사와 의미를 가진 특별한 장소에서 수많은 캔들라이트를 밝히며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익숙한 클래식 외 팝송, 영화음악, 재즈 등 다양한 장르를 결합하여 신선한 클래식 경험을 선사하는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전세계에서 유료로 판매되고 있는 'Fever'사의 독창적(오리지널) 캔들라이트 콘서트와 내용은 동일하나, 전석 무료로 별도의 티켓 없이 현장에서 선착순 입장으로 관람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약 65분간 진행되는 이날 공연에서는 바이올린과 비올라, 첼로로 구성된 현악 4중주 '앙상블 톤즈'가 대중들에게 친숙한 명곡 약 10여 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겨울왕국 OST인 <Love Is Open Door>을 시작으로 ▲디즈니 만화 영화(애니메이션) 알라딘 OST <A Whole New World> ▲영화 여인의 향기 OST ▲비발디의 여름3악장 등 다양한 장르의 친숙한 명곡 12곡을 연주한다.

 

연주가 끝난 뒤 관람객들은 수천 개의 촛불과 용두산공원 종각을 배경으로 촬영을 즐길 수 있으며, 만족도 조사를 마친 관람객에게 선착순으로 엘이디(LED) 장미꽃을 선사해 초여름 밤의 낭만을 한껏 돋아줄 예정이다.

 

한편, 이번 공연이 열리는 '용두산공원'은 시 야간관광 특화도시 조성사업의 핵심 권역으로, 7월부터 이곳에서 용두산공원 나이트 팝업, 원도심 나이트 도슨트 투어 등 다양한 야간 콘텐츠가 펼쳐질 예정이다.

 

용두산공원은 이미 작년 한 해 용두산공원 나이트 팝업 운영을 통해 엠지(MZ)세대 관광객들에게 부산의 새로운 명소로 각인되고 있다.

 

특히 올 초 매체 예술(미디어아트)과 확장 가상 세계(메타버스)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다채로운 부산의 이미지를 표현하며 환상적인 야경을 선사하고 있다.

 

박근록 시 관광마이스국장은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별바다부산 야간관광 프로그램을 작년에 이어 올해도 다채롭게 마련했다”라며, “부산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이 부산의 아름다운 야경과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특별한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일정 및 행사 내용은 부산관광포털 비짓부산 누리집(www.visitbusan.net/index.do) 또는 시 야간관광 전용 채널(@starry_night_busan)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